#韓語教室每日打卡[超話]#
中韓雙語閱讀:남을 위해 나무를 심다
한 유대인 노인이 뜰에 묘목을 심고 있었다.
一位猶太人老翁在院子種著樹苗。

마침 그곳을 지나가던 나그네가 그 광경을 보고 물었다.
正好經過該處的一位旅客看到後問道:

"언제쯤 그 나무에서 열매를 수확할 수 있습니까?"
“您要等多久才能收獲這棵樹的果實啊?”

"70년쯤 후에나……"
“大約70年後吧......”

노인의 대답에 나그네는 고개를 갸우뚱하며 다시 물었다.
聽到老人的回答,旅客搖頭又問道:

"노인장께서 그때까지 사실 수 있습니까?"
“您還能活到那個時候嗎?”

그러자 노인은 딱 잘라 대답했다.
可是老人打斷他的話說道:

"아닐세. 내가 태어났을 때 과수원에는 열매가 잔뜩 열렸었네.
“不能吧,我出生時果園里掛滿了果實,

아버지께서 심어두셨기 때문이지.
是因為我父親為我種了果樹。

나도 그저 우리 아버지와 똑같은 일을 할 뿐이라네"
我只是做了跟我父親同樣的事罷了。”

更多學習動態

全站最新消息

d