내 사람들 챙길 때 가장 남자답다 느껴.
照顧自己人的時候感覺最有男子氣概 ​